- 정 시장, 익산시청 펜싱부 소속 김지연, 권영준 선수 결승경기 관람 -
- 익산시청 소속 펜싱 및 육상 선수들 만나 격려 -
- 익산에서 열리는 의미 있는 대회인 만큼 선전해 달라 선수들에 당부 -

정헌율 익산시장, 익산시 경기장 찾아 '시청 소속 선수들' 격려

유희준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0-14 19:00:1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정헌율 익산시장이 익산시청 소속 선수들과 대화를 나누며 격려하고 있다.

 

[익산=세계타임즈 유희준 기자] 정헌율 익산시장이 14일(일) 오후, 펜싱 종목이 열리고 있는 익산 실내체육관을 찾아 익산시청 펜싱부 소속 김지연 선수와 권영준 선수의 결승 경기를 관람했다.

 

이어 정 시장은 익산시청 펜싱부 선수들을 만나 격려하고, 육상경기장에 들러 멀리뛰기 등 우리 선수들이 출전하는 경기를 응원했다.

 

▲  정헌율 익산시장이 익산시청 소속 권영준 펜싱 선수와 악수를 하고 있다.

경기장에서 정헌율 익산시장은 "우리 선수들이 올해 최악의 폭염 속에서도 경기력 향상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며 훈련에 매진했다고 알고 있다. 오늘 익산시청 소속 선수들의 경기를 보는 내내 마음이 아주 뿌듯했다."며 "우리 선수들이 그 동안 갈고 닦았던 기량을 충분히 발휘하고,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한다면 앞으로 남은 종목과 경기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격려하며 선수들의 기운을 북돋았다.

 

덧붙여 정시장은 "이번 전국체전은 우리 익산시에서 열리는 의미 있는 대회이다"며. 우리 지역 선수들이 매 경기에 선전해 시민의 성원에 부응하고, 익산시민의 자긍심을 높여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정헌율 익산시장이 경기장을 찾아 시청 소속 선수들을 응원하고 있다.

한편, 주 개최지인 익산시를 중심으로 열리고 있는 제99회 전국체전은 10월 12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0월 18일까지 7일간 진행되며, 익산시에서는 육상, 야구, 복싱, 펜싱, 배드민턴, 보디빌딩, 축구, 배구, 검도, 철인3종, 볼링, 체조(에어로빅)등 12개 종목이 20개소 경기장에서 개최된다.

 

▲  정헌율 익산시장이 익산시청 소속 김지연 팬싱 선수와 악수를 하고 있다.

오늘 경기를 치른 익산시청 김지연 선수는 사브르 개인 결승전에서 안산시청 소속 최수연 선수와 맞붙은 끝에 금메달을 획득했고, 익산시청 권영준 선수는 에뻬 개인 결승전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유희준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