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진 회장, “피해 주민 일상복귀에 도움이 되길 희망”
‣신속 지원 위해 (사)전국재해구호협회에 특별 기탁

[세계로컬핫뉴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재해 피해 복구 긴급 자금 지원 송하진 전북지사, 1억원 지원 제안 만장일치 의결

이정술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9-10 17:45:4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전북=세계타임즈 이정술 기자]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회장 송하진 전라북도지사)가 집중 호우와 태풍 피해복구를 위해 긴급 자금지원에 나선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10일 유례없는 긴 장마와 연이은 태풍 등으로 피해를 입은 국민들의 일상복귀를 신속히 도와야 한다고 판단, 협의회장인 송하진 전북지사의 제안에 따라 자금지원을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지난 4일 전국 17개 시·도의 의결을 통해 만장일치로 수해복구비 1억원을 긴급 투입하기로 했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자연재난 피해를 입은 지역에 대해 신속한 지원이 이뤄지기 위해 구호금 지급, 생계 및 생활안정 필요용품 구입지원 등을 맡고 있는 법정구호단체인 (사)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하기로 했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장마와 연이은 태풍 등 자연재해까지 겹쳐 17개 시도의 피해 복구 의지와 연대의 힘을 모아 지원하게 됐다”며 “이번 지원이 지역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올 수 있는데 조금이나마 위로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앞으로도 자연재난·재해, 코로나19 위기 극복 등 각종 현안에 대해 17개 시·도, 중앙정부 등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대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2016년부터 현재까지 산불, 지진, 코로나19 등 자연·사회 재난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에 대해 8회에 걸쳐 총 5억 1천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정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