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 저소득 · 취약계층 노후주택 전선 · LED전등 · 스위치 교체 등 화재예방과 도농지역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후원 -
“Happy Sunshine 에너지드림”

[세계로컬핫뉴스] 지역기업 ㈜우둥 · 나주시사회복지협의회 도농지역 노후주택 전선·LED전등 교체 등 화재예방 · 주거환경개선에 나서

손권일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9 17:16:0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나주=세계타임즈 손권일 기자] 지역기업 ㈜우둥(대표 윤태수, 전남 나주시 세지면 소재)은 나주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박상하)와 함께 5월 29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국가적 재난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 저소득·취약계층에 대해, 노후주택 전선 · LED전등 교체 등 화재예방과 주거환경개선을 펼치기로 하고 이곳에 사용해달라고 1800만원을 나주시사회복지협의회에 기부하여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사료제조업을 경영하고 있는 윤태수 대표는 대학에서 축산과를 졸업하고 수많은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이 분야(사료제조업)의 최고가 되어야 한다는 신념으로 꾸준히 노력하여, 7전8기의 불굴의 의지로 성공한 지역우수기업으로 성장하게 되었다.

 

지금에 이르기까지 실패의 아픔을 잘 알고 누구보다도 힘든 과정을 극복한 기업인으로서, 현재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려운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싶다며 나주시사회복지협의회에 기부하기로 마음먹었다고 하였다.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서 실천하는 지역기업인의 모범적인 사례로, 지역민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와 같이 기부한 후원금에 대해 나주시사회복지협의회는 『취약계층 에너지둥지사업』의 세부 추진계획을 수립, 복지사각지대인 소외계층과 농촌지역 저소득 노후가정 등에 대해, 화재예방과 에너지 효율화를 위해 전선 · LED 전등 교체 등을 비롯하여 폭염 · 한파시 냉난방기 · 단열시트 설치 · 방충망 교체 등에도 추천을 받아 도농지역의 주거환경개선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대상자 추천 및 결정은 관내 각읍면동 사회복지사, 마을 이통장, 이웃주민들의 다양한 경로로 추천을 받고 있으며, 담당자의 현지 확인상담과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통하여 결정된다.  

 

(추천문의 061 333 8946, 나주시사회복지협의회) 

 

나주시사회복지협의회의 『좋은 이웃들 사업』은 도농지역 노후주택의 화재예방과 더불어 저소득 · 취약계층 주거 환경개선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손권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