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산면 “두포마을주민 상록해수욕장”은 우리가 가꾸고 치운다.-

[세계로컬핫뉴스] 부안 변산면 두포마을, 상록해수욕장 환경정화활동 전개

이정술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9 14:55: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안=세계타임즈 이정술 기자] 부안군 변산면 직원일동과 두포마을(이장 추성오)에서는 깨끗한 청정부안 관광변산을 위해 “내 마을은 내가 치운다”라는 신념으로 상록해수욕장 및 갯벌체험장 일원에 대하여 주민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29일 대대적인 쓰레기 수거에 나섰다. 

 

 

이번, 환경정화활동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찾아오는 상록해수욕장 및 갯벌체험장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보다 깨끗하고 분위기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추진하는 봉사활동으로 상록해수욕장 해안바닷가에 널려있는 폐스티로폼, 밧줄, 어구, 플라스틱, 빈병 등 생활폐기물 및 해안쓰레기 약 10톤을 수거하는 성과를 올렸다. 

 

한편, 박현선 변산면장은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추진하는 환경정화 활동에 아낌없는 성원과 협조를 약속하고, 관광변산 가꾸기에 최선을 다해 변산면을 찾는 관광객들이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즐길 수 있도록 다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정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