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남면 가천리 일원 57만 6,000㎡, 손실보상 협의 시작
울산형 스마트 뉴딜사업 선정, 오는 2023년 완공 목표

[세계로컬핫뉴스] 울산시, 하이테크밸리 일반산단(2단계) 조성 ‘본격화’

이호근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6-01 12:37: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울산=세계타임즈 이호근 기자] 울산시는 '울산하이테크밸리 일반산업단지' 2단계 조성사업을 1차 손실보상 협의를 시작으로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울산하이테크배리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은 총 1,808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어 울주군 삼남면 가천리 일원에 부지 194만㎡ 규모로 3단계로 나눠 지난 2006년 착수, 오는 2023년 완공될 예정이다.

 

이번 2단계 조성사업은 총 1,318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어 부지 57만 6,000㎡ 규모로 오는 2023년 준공 예정이다. 유치 업종은 전자부품, 전기장비, 금속가공, 기타 기계 등이다.

 

앞서 1단계 조성사업은 지난 2018년 2월 준공되어 분양 중에 있다.

 

3단계 조성사업은 부지 113만 2,000㎡ 규모로 ‘실수요자 개발 방식’에 따라 오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삼성SDI가 추진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 산단 조성을 최근 포스트 코로나19에 대응, 울산형 스마트 뉴딜사업으로 선정하여 미래차, 에너지, 연구개발(R&D) 중심의 신산업에 특화된 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다.”면서 “지역경기 활성화는 물론 기업 유치와 일자리 창출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붙임 : 사업 개요

 

❍ 하이테크밸리 일반산업단지 조성현황 

구분

1단계(완료)

2단계(금회)

3단계

사업규모

1,940

232

576

1,132

사 업 비

1,808억원

(공사 329, 보상 1,428, 기타 51)

490억원

(공사 76, 보상 378, 기타 36)

1,318억원

(공사 253, 보상 1,050, 기타 15)

삼성SDI

사업기간

‘06 ~ ‘23

‘06 ~ ‘18

‘19 ~ ‘23

‘21 ~ ’23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호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