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여 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구)세강정형외과를 리모델링 후 개원
-캐논 MRI 밴티지 엘란 등 최첨단 의료 시설을 구축해 쾌적한 진료 공간 마련

세솟는정형외과병원, 캐논 MRI 밴티지 엘란 도입

조원익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2-24 12:14:3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솟는정형외과병원에 설치된 캐논 MRI 밴티지 엘란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리아(대표이사 김영준)는 최첨단 프리미엄 1.5T MRI인 ‘밴티지 엘란(Vantage Elan)’을 세솟는정형외과병원에 설치했다고 24일 밝혔다. 

 


 세솟는정형외과병원은 신촌 서강대학교 정문 앞에서 50여 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구)세강정형외과를 리모델링해 2월 20일 척추관절전문병원으로 새롭게 개원했다. 20년간 정형외과 전문의로 척추와 관절 분야에서 다양한 치료법을 개발하고 풍부함 임상경험을 갖춘 안영준 병원장과 문찬삼 원장은 세솟는정형외과병원만의 특화된 진단과 치료가 가능한 ‘척추·관절 통합 시스템’을 구축했다. 간단한 주사치료를 비롯해 다양한 비수술적·수술적 치료까지 환자 개개인의 증상에 맞춰 치료가 진행된다.


 특히 캐논의 1.5T MRI 밴티지 엘란(Vantage Elan)을 도입함으로써 대형병원에서만 가능한 초정밀 척추, 관절 영상을 촬영할 수 있게 됐다. 척추·관절·뇌·혈관 질환 검사에 특화된 밴티지 엘란은 MRI의 핵심기술인 마그넷을 강화해 뛰어난 자장 균일도를 확보해 우수한 영상을 얻을 수 있다. 또한 밴티지 엘란은 16채널 플렉스 코일(16CH Flex Coil)을 적용해 코일 하나로 모든 근골격부위를 검사할 수 있어 가성비와 퍼포먼스를 모두 갖춘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특허 청음기술인 피아니시모(Pianissimo)를 적용해 소음과 진동을 최소화해 환자 편의성을 강화했다.


 안영준 병원장은 “세솟는정형외과병원을 개원하며 척추, 관절에 특화된 캐논의 MRI를 도입하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 “척추와 관절에 문제가 생겼을 때 가장 먼저 생각나 찾아오는 병원으로 지역사회를 대표하는 척추 관절 전문 병원으로 의료 서비스의 혁신을 이루고 싶다”고 말했다.  [세계타임즈 조원익 기자]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조원익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