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위기 극복 … 6만 7,000여 명에 아동돌봄쿠폰 지급

[세계로컬핫뉴스] 울산시, 만 7세 미만 아동에 40만 원 지원

이호근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3-31 11:03:0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울산=세계타임즈 이호근 기자] 울산시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아동양육가구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아동돌봄쿠폰’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3월 말 현재 아동수당을 지급 받는 만 7세 미만 아동으로 아동 1인당 40만 원 상당의 소비쿠폰이 지원된다.

 

울산시 지원 대상은 6만 7,000여 명이며 총 예산은 268억 원이다.

 

울산시는 4월 중 신속·정확한 집행 및 시민 편의를 위해 대상자의 90% 이상이 보유한 전자바우처*로 지급한다.

 

* 정부가 수요자에게 전자 시스템을 통해 재정을 지원하는 쿠폰

 

전자상품권(포인트 지급)은 대상자들이 사용하고 있는 정부지원 카드(아이행복카드, 국민행복카드)에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도록 카드포인트를 자동으로 제공하는 방식이다.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영업점에 방문할 필요 없이 포인트 형태로 지급하고 현금과 같이 사용할 수 있다.

 

아이행복카드나 국민행복카드를 가지고 있지 않은 보호자는 4월 6일부터 복지로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기프트카드를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 시 작성한 주소지로 배송된다.

 

지급된 포인트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사랑상품권과 동일한 효과를 내도록 지역(울산지역) 및 업종(대형마트, 백화점, 온라인 쇼핑몰, 대형전자 판매점, 유흥업소 등 제외)을 제한하고 있다.

 

한편 울산시에서는 4월 초 관련 내용을 대상 가구에 문자 메시지로 안내할 계획이며, 지급 시기는 4월 중순으로 예상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호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