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중심의 사회적 경제도시로 거듭나다

[세계로컬핫뉴스] 대전 서구, 전국 최초 사회적경제 기업 동네 조성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9-20 08:55:3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서구=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지난 18일 정림종합사회복지관 주차장에서 “사회적경제 기업 동네 개소식”을 가졌다.

 

 개소식에는 장종태 서구청장, 이선용 서구의회 의장, 시ㆍ구의원 및 사회적경제 기업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방역관리 지침에 따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발열 검사 등의 조치 후 행사가 진행됐다.

 

 사회적경제 기업 동네는 사회적경제 활성화 기반을 마련하고자 서구 협동조합 지원센터가 있는 정림동 일원 빈 점포를 임차 후 리모델링하여 조성한 경제활동 공간으로 모집 공고를 통해 선정된 6개 사회적 경제기업이 입주했다.

 

 입주기업은 1년 동안 임대료 75%와 운영비 일부를 지원받게 된다.

 

 구는 전국 최초로 조성된 정림동 기업 동네를 시작으로 내년에는 상생협력 상가와 코워킹스페이스를 조성하여 소상공인, 사회적경제 조직, 청년 등의 경제활동 거점 공간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장종태 청장은 “사회적경제 기업 동네 조성을 통해 연대와 협력, 상생의 사회적 가치가 지역에 확산되기를 기대한다”면서 “사회적 경제기업의 성장과 사회적 가치 확산을 위한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