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연속 20만명 이상 방문, 색다른 재미와 화려한 볼거리 가득

[세계로컬핫뉴스] 대한민국 대표 건강축제로 우뚝 선 진안홍삼축제 성황리 폐막

이정술 | news@thesegye.com | 입력 2019-10-14 01:22:1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홍삼축제 개막식(개막선언)

 

[진안군=세계타임즈 이정술 기자] 진안홍삼축제가 전국 각지에서 몰려든 관광객으로 대성황을 이루며 대한민국 대표 건강축제임을 다시 한 번 재확인했다. 

 

▲ 축제장 전경

 

지난 9일부터 13일까지 5일간 전라북도 대표관광지 마이산북부 일원에서 개최된 2019 진안홍삼축제는 2017년, 2018년에 이어 올해에도 20만 명 이상의 방문객이 축제장을 다년간 것으로 집계됐다. 

 

‘백세인생, 천년기운, 진안홍삼’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축제는 진안홍삼의 우수성을 부각하고 남녀노소 누구나 홍삼과 친해질 수 있는 8개 분야 55개 프로그램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 홍삼연구소 체험

 

최대 50%까지 할인된 가격에 홍삼을 구매할 수 있는 ‘홍삼 대방출’과 전국 유일의 홍삼연구소에서 연구원들이 직접 운영하는 ‘홍삼연구소 직업체험’ 등 오직 홍삼축제장에서만 볼 수 있는 이색 프로그램이 큰 인기를 끌었다.

 

▲ 몽금척무 공연
▲ 진안 청소년축제기획단 아리랑 플래쉬몹
▲ 청소년 문화페스티벌
▲ 홍삼금척낚시 드론컷
▲ 홍삼버블버블
▲ 홍삼축제 문화공연
▲ 홍삼캔쌓기
▲ 신바람 건강체조
▲ 홍삼금척낚시
▲ 홍삼칵테일

 

홍삼의 6가능 효능을 주제로 한 ‘기억력 홍삼캔쌓기’와 ‘항산화 금척낚시’ 등의 스탬프 투어와 연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또한, 몸에도 좋고 맛도 좋은 다양한 홍삼 음식들이 축제장을 방문한 관광객의 입을 즐겁게 했다. 

 

▲ 진안홍삼 노래자랑(노라조 출연)

 

9일 진안홍삼 한류콘서트를 시작으로 10일 마이산 락 콘서트, 11일 홍삼 노래자랑 등의 다양한 문화 공연이 진행되었다.  

 

▲ 김연자
▲ 신유
▲ 장윤정
▲ 진성

 

12일 오후 5시부터 진행된 진안고원 트로트페스티벌에는 송대관, 설운도, 장윤정, 김연자, 신유, 현숙, 진성, 서지오, 박혜신 등 국내 정상급 트로트 별들의 공연으로 최대 인파가 몰리며 축제장의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올해 축제는 방문객들의 체류시간을 늘리고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개막식을 간소화 했다. 휴게텐트와 휴식공간을 대폭 늘리는 등 관광객을 배려한 축제운영과 짜임새 있는 프로그램, 공연으로 전 연령층을 아우르는 건강축제가 됐다는 평이다. 

 

최성용 군수 권한대행은 “이제 진안홍삼축제는 대한민국의 대표 건강축제로 우뚝 섰다.”며 “전국 유일의 홍삼특구 진안 명품 홍삼을 전국에 널리 알리고, 지역 주민의 소득을 높이는 축제로 매년 성장하며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에게 큰 사랑을 받아 기쁘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정술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