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테러] 이라크 바그다드 테러 사망자 현재 149명, 계속 증가…200명 넘을수도
(서울=포커스뉴스) 지난 3일(이하 현지시간)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발생한 자살 폭탄 테러 사망자가 149명으로 증가했다. 테러 발생 직후부터 사망자가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미국 일간 뉴욕타임스 등 복수 매체는 4일 하이데르 알 아바디 이라크 총리의 발언을 인용해 사망자 ... 2016.07.04 [편집국 ]
미 독립기념일, 사우디 미국 총영사관 인근서 자폭 테러 발생
(서울=포커스뉴스) 미국의 독립기념일인 4일 오전 사우디 아라비아 제다에 있는 미국 총영사관 인근에서 자살 폭탄테러가 발생했다.중국 신화통신은 현지 언론 보도를 인용해 4일(현지시간) 사우리 아라비아 제다에 있는 미국 총영사관 인근에서 자살 폭탄테러가 발생했다고 보도했 ... 2016.07.04 [편집국 ]
[IS테러] 영토 잃은 절박함…전세계서 테러 자행하며 세 과시
(서울=포커스뉴스) IS(이슬람국가)의 테러가 갈수록 잦아지고 있다. 중동국가를 넘어 전세계로 확대된 테러가 이라크·시리아에서 점차 영토를 잃어가는 IS의 절박함을 반영한 것이란 주장이 제기됐다.미국 워싱턴포스트는 IS가 시리아와 이라크의 영토를 잃으면서 전세계로 테러 ... 2016.07.04 [편집국 ]
[IS테러] "이교도 죽이면 보상받는다"…라마단으로 테러 선동
(서울=포커스뉴스) IS(이슬람국가)가 이슬람교의 신성한 기간인 라마단을 테러 선동 수단으로 악용하고 있다.미국 뉴욕타임스는 3일(현지시간) "지하디스트(이슬람 성전 전사)들이 라마단 기간을 '살인을 하기 좋은 시기'로 선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라마 ... 2016.07.04 [편집국 ]

thumbimg

이라크 바그다드서 폭탄 터져 최소 82명 사망…IS "우리 소행"
(서울=포커스뉴스)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이슬람국가(IS)가 2일 새벽(현지시간)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발생한 자동차 폭탄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혔다고 아랍권 위성방송 알자지라 등 현지언론이 보도했다. 이 테러로 최소 82명이 죽고 200명이 다쳤다.현지언론 ... 2016.07.03 [편집국 ]
유니세프 "이라크 어린이 360만명 성폭행·유괴 등 위험 노출"
(서울=포커스뉴스) 이라크 정부군과 미국 주도의 연합군의 팔루자 탈환 작전이 이어지고 있다. 이라크 어린이들의 인권실태가 매우 열악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이 30일(현지시간) 발표한 '이라크 어린이들이 치르는 무거운 대가'라는 제목 ... 2016.07.01 [편집국 ]
[터키공항테러] 터키 당국 "사망자 43명으로 증가…IS소행 유력"
(서울=포커스뉴스) 터키 이스탄불 아타튀르크 국제공항에서 발생한 자살 폭탄테러 사망자가 43명으로 늘어났다.중국 신화통신은 30일(현지시간) 에프칸 알라 터키 내무장관의 발언을 인용해 "폭탄테러 사망자가 43명으로 늘어났다"고 보도했다.알라 장관은 & ... 2016.06.30 [편집국 ]
[터키공항테러] 테러범 국적 "러시아,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스스탄"
(서울=포커스뉴스) 터키 이스탄불 아타튀르크 국제공항 자살 폭탄테러 용의자들의 국적이 러시아,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스스탄 등으로 드러났다.중국 신화통신은 30일(현지시간) 터키 현지 언론 보도를 인용해 "터키 당국이 터키 이스탄불 아타튀르크 공항을 테러한 용의 ... 2016.06.30 [편집국 ]
국제인권단체 "유엔, 사우디 인권위 회원 자격 정지" 촉구
(서울=포커스뉴스) 국제 인권단체들이 유엔 인권이사회(UNHRC)에서 사우디아라비아의 회원 자격을 박탈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나섰다.미국 뉴욕타임스 등 주요외신은 29일(현지시간) "국제앰네스티(AI)와 휴먼라이츠워치(HRW)가 뉴욕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사우디 ... 2016.06.30 [편집국 ]
[터키공항테러] 사망자 41명으로 증가…13명이 외국인
(서울=포커스뉴스) 터키 이스탄불 아타튀르크 국제공항에서 28일 오후 9시30분께(현지시간) 발생한 자살 폭탄테러 사망자가 41명으로 늘어났다.미국 CNN 등 복수의 매체는 28일 "터키 이스탄불 주지사가 사망자는 최소 41명이라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 2016.06.29 [편집국 ]

thumbimg

[터키공항테러] '터키의 심장' 이스탄불, 2016년에만 7차례 테러 발생
(서울=포커스뉴스) '터키의 심장' 이스탄불이 피로 물들었다.미국 USA투데이는 28일(현지시간) "터키가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IS(이슬람국가)와 분리독립을 요구해온 쿠르드족의 테러로 얼룩지고 있다"고 보도했다.세계에서 다섯번째로 큰도시인 터키 ... 2016.06.29 [편집국 ]
[터키공항테러] 외교부 "한국인 피해 여부 확인 중"
(서울=포커스뉴스) 정부는 28일(현지시간) 터키 이스탄불 공항에서 발생한 자폭테러와 관련해 한국인 피해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외교부는 피해 발생 직후 공식페이스북을 통해 "주이스탄불총영사관은 비상연락망 등을 통해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지속 확인하고 ... 2016.06.29 [편집국 ]
[터키공항테러] 힐러리 클린턴 "미국, 터키와 함께 증오와 폭력에 맞서야"
(서울=포커스뉴스) 힐러리 클린턴 미국 민주당 대선 유력후보가 28일(현지시간) 발생한 터키 이스탄불 공항테러와 관련해 "미국은 터키와 함께 증오와 폭력에 맞서야 한다"고 말했다.힐러리 클린턴 후보는 테러 발생 직후 페이스북을 통해 "테러리스 ... 2016.06.29 [편집국 ]

thumbimg

영국, 예멘 공습했던 사우디에 4조6000억원 무기 수출
(서울=포커스뉴스) 영국이 중동 예멘을 공습했던 사우디아라비아에 2015년부터 무기 28억 파운드를 수출한 사실이 드러났다고 영국 인디펜던트가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앞서 지난 3월 15일 예멘 내전이 발발한 뒤 가장 많은 민간인이 희생된 오인 폭격 사고에 미국산 ... 2016.04.20 [편집국 ]
프란치스코 교황, 난민 최전선 '레스보스 섬' 방문한다
(서울=포커스뉴스) 프란치스코 교황이 분쟁 지역에서 도망쳐 나온 난민들의 고통에 대해 국제사회의 관심을 끌기 위해 에게 해 레스보스 섬을 방문할 예정이다. 외신에 따르면 교황청은 7일(현지시간) 교황이 오는 16일 유럽 난민 위기의 최전선인 그리스 레스보스 섬에 방문한 ... 2016.04.08 [편집국 ]

thumbimg

"예멘 민간인 오폭에 미국산 폭탄 사용했다"…국제인권단체 보고서
(서울=포커스뉴스) 사우디아라비아 주도 군사동맹이 지난 3월 15일 예멘에서 자행한 민간인 무차별 폭격에 미국이 판매한 폭탄이 사용된 것으로 드러났다.미 일간 뉴욕타임스는 사우디 주도 군사동맹이 예멘 시아파 후티 반군을 소탕하려고 벌인 예멘 마스타바 북부 시장 폭격 장 ... 2016.04.08 [편집국 ]
영-아르헨, 포클랜드 영유권 분쟁 재점화 조짐
(서울=포커스뉴스)영국과 아르헨티나 사이에서 지난 수십년 동안 계속돼왔던 포클랜드(아르헨티나명 말비나스) 분쟁이 다시 표면화되고 있다.마우리시오 마크리 아르헨티나 대통령은 2일(현지시간) 영국에 대해 포클랜드 제도의 영유권 반환을 다시 주장했다. 이 날은 1982년 당 ... 2016.04.04 [편집국 ]
팔미라 고대 도시서 '대규모 시신 매장지' 발견…IS 소행 추정
(서울=포커스뉴스) 시리아 정부군이 고대 도시 팔미라 북동부에서 이슬람국가(IS) 테러리스트들에 의해 처형된 것으로 추정되는 대규모 시신 매장지를 발견했다. 시리아국영통신(SANA)은 1일(현지시간)" 여성과 아이들을 포함해 최소 40구의 시신이 매장돼있었다& ... 2016.04.03 [편집국 ]
美 "무인기 공격으로 알샤바브 지도자 사살"
(서울=포커스뉴스) 미군이 지난달 31일(이하 현지시간) 소말리아에서 무인기 공습으로 알샤바브의 핵심 지도자인 하산 알리 드후레를 사살했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 텔레그래프 등이 1일 보도했다.피터 쿡 미 국방부 대변인은 소말리아 남부 지리브로에서 남쪽으로 32km 떨어 ... 2016.04.02 [편집국 ]

thumbimg

여객기 납치범 전 부인 “그는 로맨티시스트가 아니다”
(서울=포커스뉴스) 이집트 국적기 납치범의 전 부인이 그와의 결혼생활을 '암흑기'라고 표현했다.영국 일간 인디펜던트와 더타임스, 가디언은 키프로스 지역 언론인 필레레프트히로스가 여객기 납치범의 전 부인인 마리나 파라스코스와 한 인터뷰를 인용해 3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 2016.04.01 [편집국 ]